코로나19 (mk.co.kr)

`리치웨이발` 코로나19에 인천 뷰티고 1·3학년 전수검사

By November 17, 2020 No Comments

서울 관악구 방문판매 건강용품판매점 `리치웨이`에 다녀온 확진자의 손녀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아 인천시교육청이 손녀가 재학 중인 학교 구성원에 대해 전수 조사를 한다.

인천시교육청은 연수구 인천뷰티예술고등학교 재학생 1·3학년과 교직원, 외부인력 등 모두 463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한다고 6일 발표했다.

등교 중지는 전수 조사 결과가 나온 후 논의될 예정이다.

googletag.display(“google_dfp_MC_2x1,fluid”);

앞서 인천시는 해당 학교에 재학 중인 A(16)양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힌 바 있다.

역학조사에 따르면 A양은 지난 1일 리치웨이를 방문한 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B(72·여성)씨의 손녀로, 등교 수업이 시작된 3일부터 4일까지 이틀간 등교해 수업을 받았다.

googletag.display(“google_dfp_MC_250x250”);

이 학교에는 곧바로 선별진료소가 설치됐고, 이날 오전 10시부터 대상자 전원에 대해 코로나19 검사가 진행 중이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리치웨이 관련 코로나19 확진자는 현재까지 모두 34명으로 집계됐다.

[이상현 인턴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window.jQuery || document.write(“”)

0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