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mk.co.kr)

신한카드 “빅데이터로 ESG 실천 강화…소비동향 분석보고서 제공”

By April 8, 2020 No Comments

신한카드는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코로나19에 따른 지자체별 소비동향 분석` 보고서를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코로나19에 따른 지자체별 소비동향 분석 보고서는 업계에서 가장 많은 소비 데이터를 보유한 신한카드의 빅데이터 분석 역량을 바탕으로 각 지자체의 업종별 전년대비 소비변화 분석 내용을 담고 있다.

속보성 모니터링이 가능하도록 주간 단위로 작성해 134개 지방자치단체에 무상으로 제공한다. 신한카드는 코로나19로 인한 재난 상황을 벗어나기 전까지 이를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는 신한금융그룹의 `ESG 전략` 실천의 일환으로 ESG는 기업의 재무적 지표 외에 비재무적 요소인 환경(Environmental),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는 전략이다.

신한카드는 상생 경영과 사회공헌을 지속적으로 확대함으로써 1등을 넘은 `일류(一流) 신한카드`로 진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박창훈 신한카드 라이프사업본부장은 “그동안 쌓아온 빅데이터 역량이 코로나19 바이러스라는 국가적 재난상황 극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류영상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window.jQuery || document.write(“”)

0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