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mk.co.kr)

정은경 “코로나19, 기온 변화와 관계없이 장기간 유행 전망”

By December 26, 2020 No Comments

코로나19 재유행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큰 가운데 방역당국이 공식적으로 코로나19의 장기 유행 가능성을 거론하면서 국민들에게 더욱더 경각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본부장은 17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코로나19가 온도 변화와 관계없이 백신이나 치료제가 개발되기 전까지는 장기간 유행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정 본부장은 특히 최근의 해외 발병 사례를 언급하며 “코로나19가 여름을 맞아서도 전혀 약화하고 있지 않다”며 “오히려 세계 각국에서는 봉쇄가 낮아진 틈을 타 감염이 재유행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googletag.display(“google_dfp_MC_2x1,fluid”);

특히 최근 중국 베이징에서는 집단감염이 다시 발생했고, 계절상 겨울에 접어든 남미에서도 브라질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곳곳으로 확산해 비상이 걸렸다.

googletag.display(“google_dfp_MC_250x250”);

정 본부장은 “코로나19는 우리의 방심을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며 “국민 모두 경각심을 갖고 불필요한 외출과 모임은 자제하고, 또 불편하고 힘들더라도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를 지켜달라”고 요청했다.

그러면서 밀폐·밀집·밀접 등 이른바 `3밀`의 위험성을 재차 강조하면서 “코로나19가 주로 전파되는 밀폐되고 밀집한 곳에서 밀접한 접촉을 줄이는 것을 생활화, 습관화해달라”고 당부했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window.jQuery || document.write(“”)

0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