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mk.co.kr)

한국동서발전, 자메이카에 5000명분 코로나19 진단키트 기부

By June 28, 2020 No Comments

한국동서발전은 자메이카 보건복지부 및 자메이카전력공사 재단에 19만 달러(한화 약 2억3000만원) 상당의 코로나19 진단장비 및 키트를 기부했다고 23일 밝혔다.

자메이카전력공사(JPS)는 자메이카 내 발전 및 송·배전 사업을 운영하는 종합 유틸리티 기업으로, 동서발전이 지분 40%를 소유하고 있다.

동서발전은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확산에 대응해 자메이카를 포함한 총 4개국에 위치한 해외사업장을 대상으로 비상대응체계를 포함한 안전대책을 수립하고 방호복, 면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지원하는 등 해외 파견·전출 중인 직원들의 안전을 지원하고 있다.

자메이카는 섬이라는 지리적인 특성상 코로나19와 같은 전염병에 취약한 상황이다. 22일 기준 확진자는 총 196명이다.

이번에 전달한 진단 장비 및 키트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해외수출 허가를 받은 국산 의료장비 생산업체(코젠바이오텍)가 생산한 물품으로, 약 5000명의 감염 여부를 진단할 수 있을 예정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진단장비 및 키트 지원으로 현지에서 근무하는 임직원과 가족의 안전을 확보할 뿐만 아니라 자메이카 정부와 우호적인 협력관계를 공고히 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조성신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window.jQuery || document.write(“”)

0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