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mk.co.kr)

`1인당 150만원` 특고 지원금, 1주일만에 33만명 신청

By November 22, 2020 No Comments

특수고용직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고용안정 지원금 신청 접수를 시작한 지 1주일 만에 약 33만명이 몰렸다.

8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코로나19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신청 건수는 전날 기준 32만8126건으로 집계됐다.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은 고용보험 사각지대에 있는 특고 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한 것으로, 1인당 150만원씩 생계비를 지원한다.

googletag.display(“google_dfp_MC_2x1,fluid”);

특고, 프리랜서, 영세 자영업자의 경우 고용보험 미가입자만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또 올해 3∼4월 소득이나 매출이 비교 대상 기간(작년 12월 등)보다 25% 이상 감소한 사실이 입증돼야 한다.

googletag.display(“google_dfp_MC_250x250”);

무급휴직자는 50인 미만 기업 소속 고용보험 가입자로, 올해 3∼5월 일정 기간 이상 무급휴직을 한 사람이 지급 대상이다.

노동부는 지원금 지급 대상을 114만명으로 추산하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window.jQuery || document.write(“”)

0

Leave a Reply